어떤 물을 마셔야 더 좋을까?

두빵의 생각 2009.05.28 08:05 Posted by 두빵

며칠전에 보니 미국의 나사에서 우주인의 소변을 가공처리하여 다시 물로 만들어 먹는 소식이 있었다. 물이 귀한 우주에서 어쩔 수 없이 물을 얻기 위해 하는 것이긴 하지만, 알고 먹는다면...글쎄...그 맛이 어떨까 궁금하기만 하다.

이전에 나 어릴때도 항상 먹는 물은 수돗물을 끓여 만든 보리차였다. 어릴때 다니던 학교에서도 주번이 항상 끓인 보리차물을 큰 주전자에 구비해놓는 것이 하나의 일이었는데, 이제는 보기드문 추억이 되었다. 학교에서 운동하면서 더워서 수돗물을 벌컥 벌컥 마시던 모습도 이제는 하나의 기억으로 남았다.

집에서도 언제부터인가 생수라는 것이 등장하더만, 요새는 가정에 정수기 없는 집이 없는 것 같다. 그냥 수돗물을 마시면 웬지, 약간 찝찝한 느낌이랄까.....

요새는 하도 물이 어때야 한다는 둥 말들이 많다. 육각수니, 해양심층수이니, 혹은 이온수니 하면서 산성 및 알칼리 어쩌고 저쩌고 말들이 많은 것 같다. 글쎄  효능이 과연 있을까....

의사들이 항상 모르는 것이 있을때 찾아보는 pubmed에서 이에 대해서 찾아보려 했으나, 그런 물들이 과연 좋은지에 대해 전혀 자료를 찾을 수가 없었다. 오히려 일부 동물실험에서 알칼리 이온수가 더 해를 준다는 그런 연구결과만 몇개 있었다.

그럼 국제적인 기관에서 혹시 언급한 것은 있을까?
찾아보니 과연 있었다.

1980년부터 미네랄을 제거한 물에 대한 연구를 해온 WHO에서 발표한 것을 보면 미네랄을 제거한 물은 이뇨작용을 증가시키고, 체내 칼륨을 낮추게 한다고 한다. (우리몸에서 칼륨이 좀 낮다면 좀 문제가 있을 수 있다.) 또한 마그네슘과 칼슘이 우리몸의 영양부족을 예방하는 역할을 할 수도 있는데, 미네랄을 제거한다면 이런 마그네슘이나 칼슘이 같이 제거될 수가 있다. 게다가 미네랄이 제거된 물은 병원균 오염의 위험이 더 증가할 수도 있다.

따라서 좋은 물로 추천되는 미네랄농도는 마그네슘이 20-30mg/L이고, 칼슘은 약 40-80mg/L정도이다. 마그네슘과 칼슘을 포한함 전체 미네랄 농도는 (water hardness) 약 2-4mmol/L정도가 가장 적당하다고 한다.

만일 전체 미네랄 농도가 5mmol/L이상을 초과한다고 하면, 이런 물을 먹는 사람에게서 담석, 요로결석과 함께 관절에 이상이 올 수도 있다.

요약하자면, 좋은 물은 미네랄이 너무 많아도 안되고, 너무 적어도 안되고, 적당히 있는 것이 좋겠다는 말이다. 물론 이 적당하다는 말이 더 어려운 말이 될 수도 있다.

언젠가 보니 우리집안에서 가장 병원균이 없는 곳중의 하나가 화장실 변기라는 기사를 읽은 적이 있다. 나 역시 동의하는 바이다. 화장실 변기가 더러운 것 같지만, 매번 다른 물로 순환하는 구조이기 때문에 병원균의 오염이 있어도 매번 깨끗해질 수 있다. 그러나 더 깨끗해지려고 사용하는 비데를 잘못 사용하게 되거나 관리를 해주지 않는다면 비데의 오염으로 인해서 오히려 사용하지 않는것보다 더 못할 것이다. 정수기나 생수 역시 마찬가지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 어릴적에 다녔던 초등학교시절 주번이 매일아침 땔감과 함께 보리차물이 담긴 커다란 주전자를 들고와서 저 사진처럼 끓여서 먹던 기억이 있다. 가끔은 도시락 통을 올려 놓는 경우도 있었고, 도시락 통으로 라면도 먹은 경허도 있었는데, 지금 학교에서는 저런 추억은 없겠지? 출처 : from 김준영 at  Flicker)


개인적으로 가장 좋은 물은 수돗물을 끓여서 만든 보리차를 선호한다. 그냥 물에서 혹시 있을 수도 있는 병원균을 제거하기 위해 끓여서 먹는 것이다. 미네랄 보충을 원한다면 물로 하기 보다는 신선한 과일이나 채소로 하는 것이 더 좋다. 물론 돈도 보리차를 사는 돈밖에 들지 않는다.

요새는 식당에서도 끓인 보리차물을 주기보다는 생수 및 정수기 물이나 어디서 가지고 왔다는 약수물을 주는 데가 대부분이다. 이전에는 가끔 식당에서 보리차로 만든 물을 줄때 항상 반갑고, 식당에 대해서 다시금 생각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는데, 요새 다녔던 식당들은 모두 생수나 정수기 물을 주었던 것 같아 한편으로는 씁쓸한 느낌이 있다.


참고
WHO  홈페이지 내의
1.
http://www.who.int/water_sanitation_health/dwq/nutdemineralized.pdf
2.
Health risks from drinking demineralised water
그리고 위키피디아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333hun.tistory.com BlogIcon 세미예  수정/삭제  댓글쓰기

    물에 대한 정보 잘보고 갑니다.

    2009.05.28 08:09 신고
  2. Favicon of http://blue-paper.tistory.com BlogIcon blue paper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전자에 끓여먹는 보리차 정말 맛있었어요 ㅋㅎ
    잼게 보고 갑니다~^^

    2009.05.28 10:15 신고
  3. Favicon of http://sangogi.com BlogIcon 상오기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혼자 자취하는데 항상 보리차나 둥글레를 끓여서 먹습니다 ^^

    티백이 아니고 집에서 가져온 직접 볶은 보리차나 둥글레 뿌리를 넣어서 끓여 먹는데 티백으로 먹는것과는 차원이 다른 맛이 납니다.

    가끔 식당에서 생수라고 물을 주는데 먹어보면 시큼한 맛도 나서(전에 자전거 여행 하다가 이런 물을 먹고 설사해서 고생한 기억이~ㅠㅡㅠ) 요즘은 생수로 주는 물은 거의 마시질 않습니다 ^^;;

    요즘은 음식도 그렇지만 물도 마음놓고 먹기 힘드네요 ㅠ.ㅠ

    2009.05.28 15:59 신고
    • Favicon of http://urologist.kr BlogIcon 두빵  수정/삭제

      맞습니다. 요새는 물도 제대로 먹기 힘든 세상인지라...
      이전에 물을 사서 먹는다는 것을 생각이나 했겠습니까?

      부럽네요...집에서는 부리차를 먹을 수 있어서..^.^

      2009.05.28 21:31 신고
  4. ppioppio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정보 감사^^ 수돗물 좋아요 보리차로 끓여 마시면 더욱 좋겠지만 보리차 및 연료비용 생각해서 냉장고에 시원하게 보관했다 드셔면 맛있답니다.

    2009.05.28 16:01 신고
  5. 보리차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 생각에는 가장 좋은 방법은 수돗물을 정수(저는 언더싱크형 중공사막 방식을 씁니다)한 뒤 끓여서 보리차를 만들어 먹는 것이라 생각합니다.
    가장 싸고 기본 소독처리가 된 수돗물을, 파이프를 통과하는 동안의 녹과 이물질 등을 정수기로 걸러낸 뒤, 끓여서 살균하고 보리를 넣어 맛을 좋게 만들면 최고 아닐까요?

    2009.05.28 16:26 신고
    • Favicon of http://urologist.kr BlogIcon 두빵  수정/삭제

      정수를 한다는 게....얼마나 정수가 되는지, 너무 정수가 되어도 별로 좋지 않을 것 같아서요.

      물론 단순히 녹이나 이물질만 제거한다면....괜찮겠죠.

      2009.05.28 21:32 신고
  6. 보리차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수는 끓이지 않고 마실 때는 최선의 선택이지만 사실 수질을 믿기가 어렵고 일반 정수기는 필터 교환이나 청소를 자주 안할 경우 오히려 수돗물만도 못할 수 있죠.
    그리고 정수기의 선택도 중요할 듯(광고성이 될 것 같이 이하 생략).
    아무튼 마시는 물도 선택이 어렵네요. 하와이는 화장실 수돗물을 그냥 마셔도 된다는데.

    2009.05.28 16:31 신고
    • Favicon of http://urologist.kr BlogIcon 두빵  수정/삭제

      하하..아무리 좋은 정수기라도 관리가 안되면 헛일입니다.

      그리고 하와이는 그정도로 깨끗한가요? 전 가보질 못해서...^.^

      2009.05.28 21:33 신고
  7. Favicon of http://minimonk.tistory.com BlogIcon 구차니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닷물맛은 소변맛 입니다 (!!)
    저는 근처 약수터에 물을 떠와서먹는데, 역설적으로 너무 위생위생을 이야기 하면서
    오히려 비위생적이 되는게 아닐까 생각을 해봅니다.. 적절하게 더러운 곳에서 살아야지
    면역이 생길텐데 너무 무균이라는 환상에 잡혀서 소독하고 그러는걸 보면 웃기기 까지 하더군요..

    그냥 귀에서 할머니들의 말이 맴돕니다
    "주워서 쳐 먹어. 안뒤져"

    2009.05.28 16:31 신고
  8. 1231231  수정/삭제  댓글쓰기

    특히 생수병 사먹는데 자원도 생각합시다 끓이면될거를 자꾸 재생안되는 플라스틱만들지맙시다

    2009.05.28 18:26 신고
  9. shin3838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희 집도 정수기를 쓰는데 다들 필터가는걸 너무 귀찮아 해서
    결국 이젠 정수기물은 안먹고 수돗물에 보리차 끓여먹는다는...
    가끔은 현미녹차도 굿~_~b

    2009.05.28 19:15 신고
  10. Favicon of http://blog.daum.net/e_line BlogIcon 이실장  수정/삭제  댓글쓰기

    끓여서 좋은것은 살균밖에 없습니다... 그런데 수돗물에는 세균없습니다... 그 세균 잡느라고 염소를 열라 풀었거든요... 결국 끓이면 염소가 증발되어 소독약냄새는 없어지는데요, 그 염소소독약냄세는 꼭 끓이지 않아도 물을받아서 2시간정도 지나면 증발되어 없어집니다..결론은 수돗물을 끓이면 보리차로 맛을내어준다는것밖에 없지요....시뻘건 녹물이나 중금속등은 그대로 남아있습니다.... 정답은, 위에서 누가 말했듯이 정수기(역삼투압)물을 받아서 보리차나 기타 약재들을 넣어서 끓여먹으면 제일 좋습니다...아....그리고 미네랄.미네랄...하는데요.....그 목숨거는 미네랄은 음식에서도 남아도는데 왜 굳이 중금속과 함게 미네랄을 고집하는지?...미네랄이 있다는것은 중금속도 있다는것입니다.....정수기는 관리를 철저하게 하는업체의것을 선택하면 되지요...

    2009.05.28 20:31 신고
    • Favicon of http://urologist.kr BlogIcon 두빵  수정/삭제

      나라에서 공급하는 수도물은 우리가 일반적으로 먹을 수 있는 물입니다. 그게 긴 파이프를 통과하면서 불순물이 생길 수 있는데요. 근데 역삼투압방식의 정수기는 글쎄요...저도 자세히는 모르지만, 우리몸에 도움을 주는 미네랄까지도 그냥 다 없애주는 듯. 이게 왜 나쁜지는 블로그에 나와 있습니다.

      어디서 본 내용인데, 역삼투압방식은 우리나라에만 있는 것이라면서요? 외국은 그런 방식이 없다던데....

      하여간 끓인 수도물이 가장 좋을 것 같습니다.

      2009.05.28 21:38 신고
    • 유리파파  수정/삭제

      미네랄이 있다는 것은 중금속이 있다는 것이라는 논리..참 재밌습니다. 어디에서 그런 자신감이 생기시는지..

      2009.05.29 06:46 신고
    • 어이가없어서한마디  수정/삭제

      '생로병사의 비밀'이란 TV프로그램 아시는지? 건강에 대해 매우 전문적이고 집중적인 실험을 하여 공인된 정보를 국민에게 알려주는 프로입니다. 그 프로에서 물을 끓여서 먹는 것에 대해 좋고나쁨을 가려내어 보여줬죠. (실험과정 모두) 먹을 수 없을 정도의 오염된 물도 팔팔 끓인 뒤 식혀서 냉장 후 마시면 전혀 몸에 이상이 없는 식수로 바뀐다는 실험결과가 나왔습니다. 하물며 우리나라 수돗물은 세계적으로 인정받을 정도의 깨끗한 물입니다. 솔직히 그냥 마셔도 몸에 심각한 병이 생길정도로는 절대 되지 않죠. 수도관이 오래되어 병원균이 득실득실하면 모를까. 뭘 좀 제대로 알고나 말씀하세요. 현실적으로 가장 깨끗한 물을 마시는 방법은 정수기나 그냥 일반생수를 사먹는 것이 아니라 집에서 끓여먹는 물입니다. 일반적으로 정수기를 맹신하시는 분들이 계시는데, 정수기는 자주 관리 안하면 그 안에 세균이 증식하고 불순물이 쌓여서 오히려 수돗물을 마시는 것보다 못합니다. 정수기 업체에서 점검을 해주는건 일반적으로 3개월마다 1번입니다. 그것도 제대로 청소나 해주는지 의문이 들구요. 아무리 깨끗하게 처리를 해준들 손과 도구가 닿지 않는 곳은 어떻게 할 수도 없고 그렇게 직업정신이 투철한 직원도 없습니다.

      2009.05.29 07:15 신고
  11. 우연히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연히 들렀다 재밌는 내용을 읽어 봅니다. 저는 현재 물관련 업종에 근무하고 있습니다. 님께서는 의사로 보이는데. 자기의 주장을 올리는 것은 옳으나 좀더 조심스레 접근하길 바랍니다. 혹 물관련서적을 몇권이나 읽어보셨는지 궁금합니다. 단순한 물관련 서적을 말하는 것이 아니라 오랜시간 연구한 물관련 권위자들의 서적을 말하는 것입니다. 그냥 안타까운 마음에 끄적이다 갑니다.

    2009.05.28 22:21 신고
    • Favicon of http://urologist.kr BlogIcon 두빵  수정/삭제

      글쎄요...님은 얼마나 읽으셨는지....?

      그리고 저 블로그의 기본적인 내용은 WHO에서 밝힌 내용을 바탕을 쓴 글입니다. WHO 근거도 정확하지 않은지 모르겠네요.....WHO 아십니까?

      2009.05.29 09:22 신고
  12. kor100dol  수정/삭제  댓글쓰기

    물을 이야기 할때 물속의 미네랄의 유무를 많이 이야기 하는데요

    평소 우리는 우리몸에 필요한 미네랄은 물로 섭취하는게 아니라 일반적으로 음식으로 섭취하고 있습니다.

    그러므로 물만으로 우리몸에 하루 필요한 미네랄을 보충 할수는 없습니다. 물속의 미네랄만으로

    하루 필요한 미네랄을 섭취할려면 하루 15리터 이상을 마셔야 할것입니다. 이건 불가능한 일이지요.

    수돗물이 정수장에서는 음용수 기준에 적합하나 가정까지 오는동안 수킬로미터를 수많은 지하 배수관로를

    통해서 오는 관계로 수십년 노후된 배관을 지나기도 하고 지은지 오래된 건물속 노후 배관을 통하기도 하지요

    그런 관계로 해서 수돗물은 노후 배관속의 물때 부식된 수도관과 누수등으로 인한 중금속 오염이 되기도 합니다.

    이러한 중금속은 일반 세균과 달리 끓인다고 해서 죽는것이 아니라 그냥 물속에 침전 용해되어 남아 있으며

    우리 몸속에 들어갈경우 잘 배설되지도 않습니다.

    그러한 연유로 해서 정수기 사용을 권장하며 정수기 물을 받아서 보리찻물을 끓여 드신다면 최선의 방법이

    되겠지요.

    정수기 물중에서도 미네랄이 있느냐 없느냐 많이 따지는데요 미네랄이 있다는것은 그만큼 정밀하게 걸러주지

    않는다는 말도 됩니다.

    미네랄이 없다는말은 그만큼 미네랄도 통과 못할정도로 잘 걸러 준다는 말이되지요.

    앞서 말했듯이 미네랄은 물로 섭취하는것이 아니라 음식으로 섭취한다고 했으므로 정수기 선택의 기준이

    미네랄이 있다 없다로 판단하지는 말것이고 얼마나 정수기 관리를 잘해주느냐 아니냐 이러한것이 선택의

    기준이 되어야겠습니다.

    2009.05.28 23:45 신고
    • 유리파파  수정/삭제

      물을 이야기 할때 미네랄을 함께 이야기하는것은 그만큼 물을 통한 미네랄의 흡수가 중요하기 때문입니다.
      물을 정수해서 거의 증류수와 흡사하게 만드는 일련의 정수방식은 수돗물속의 염소및 녹등을 제거하기 위해 살아있는 물을 죽은 물로 만드는 일입니다.
      때문에 선진국에서는 소위 증류수를 만드는 방식의 정수기는 음용하는데 사용하지 말것을 정부차원에서 권고하고 있습니다.
      그러한 방식은 과학 실험실에서나 필요한 것이지요.
      그러므로, 얄팍한 상술로 정보에 어두운 사람들을 호도해서는 안되겠습니다.

      2009.05.29 06:53 신고
    • 황당하네  수정/삭제

      미네랄 없는 물을 마시라는 사람은 당신이 첨이요. 물은 단지 '수분'만을 얻으려고 마시는게 아니라오. 머리가 있으면 생각이란걸 좀 하쇼.

      2009.05.29 07:20 신고
    • Favicon of http://urologist.kr BlogIcon 두빵  수정/삭제

      kor100dol님의 주장은 일견 타당한 면이 있긴 합니다. 물론 미네랄은 물보다는 다양한 음식을 통해서 먹는 것이 좋습니다.

      그러나 제 블로그에도 밝혔듯이 미네랄을 완전히 제거한 것 또한 문제가 있습니다. 선진국에서도 미네랄을 완전히 제거한 정수 물은 삼가하는 것을 오히려 밝히고 있구요.

      노후된 배관을 통해서 중금속이 있을 수 있다는 말은 맞지만, 우리나라에서 아마 이에 대한 검사도 해주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2009.05.29 09:25 신고
  13. 유리파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네랄이 없는 물을 마시고 과일등에서 미네랄을 섭취하는게 더 좋다라는 것은 무엇을 근거로 하신건지 사뭇 궁금합니다.
    보통의 상식으로는 물을 통한 미네랄의 흡수가 굉장히 중요한것으로 알고 있는데요.
    그냥 궁금해서 끄적여 봅니다.

    2009.05.29 06:45 신고
    • Favicon of http://urologist.kr BlogIcon 두빵  수정/삭제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유리파파님의견처럼 물에는 일정부분 미네랄이 있어야 하지만, 혹자의 사람들은 음식보다는 물에서 미네랄을 찾는 사람들도 있어서 아마 그런 것 같습니다.

      적정한 것이 가장 좋을 것 같습니다.

      다시 한번 좋은 의견 감사합니다.

      2009.05.29 09:26 신고
  14. Favicon of http://www.cww.co.kr BlogIcon 박광옥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제적면으로는 살고있는 부근에 약수물이 좋읍니다.(시에서 음용이 가능한 약수물),정수기로는 ph7,4~7,9정도의 약알카리수가 가장우리몸에 좋은것으로 알려지고 있읍니다.스스로 물에대하여 알아보시는것이 가장소중하다고 봅니다.추천도서는 물에관학책,정수기에관한책,은나노물...박광옥010-3334-0566

    2009.08.16 20:19 신고
    • Favicon of http://urologist.kr BlogIcon 두빵  수정/삭제

      글쎄요.
      사람 차이겠지만, 전 가급적 약수물을 그냥 먹는 것은 안할려고 하고 있습니다....^.^

      물에 대해서는 저나름대로 좀 알아봤죠...글쓰기 위해....^.^

      2009.08.16 22:55 신고
  15. 잘읽었습니다^^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리고, 퍼갈게요 ^^

    댓글들보니까, 근거있는 글에 무논리로 비판하는 분들도 좀 보이는 것 같네요 .. 신경쓰지 마세요 ㅎㅎ
    감사합니다.

    2014.09.18 09:59 신고

BLOG main image
비뇨기과 개원의 두진경
노원역 어비뇨기과 의원 원장. 공부하면서 올리는 개인적인 블로그입니다.
by 두빵
qrcode
QRooQRoo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351)
두빵의 생각 (350)
두빵이란? (0)

DNS server, DNS service

비뇨기과 개원의 두진경

두빵'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두빵 [ http://www.ringblog.com ]. All rights reserved.

Tattertools TNM Media DesignMyself!
두빵'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