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뇨기과 진료이니 만큼 붕가붕가(?) 후에 간혹 성병이 있는지 궁금해서 찾아오는 분들이 간혹 있다. 성병이 있는지 확인해 달라는 것이다. 근데 성병이란 성관계로 인해서 전염이 될 수 있는 병을 말하는데, 이런 병은 한두가지가 아니라 좀 된다.

아주 옛날 처음으로 진료를 볼때 어떤 한분이 성병검사를 해달라고 했을때 좀 당황스러웠다.
'성관계때 전염이 될 수 있는 질환의 모든 검사를 해달라고?'
처음에는 체계가 잡히지 않고 중구난방으로 설명하고 하다가 이제는 나름대로 체계가 잡혔다. 이런 경우를 두고 아마 의사가 환자에게 배우는 것이지 않나 싶다.

요새같이 급성간염이 많이 발생하는 경우에는 한마디 더 하기도 한다.
"급성간염도 넓게 보면 성병이에요. 성관계로도 발생할 가능성이 있거든요.....^.^"

근데 간혹 콘돔을 사용하면 성병이 예방되는 것으로 생각하는 분들이 있다. 글쎄 이런 분들에게는 어떻게 설명하면 좋을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현재 일반적으로 사용되고 있는 latex 콘돔. 콘돔이 제대로 사용된다면 콘돔으로 가려지는 부분은 예방이 가능할 것 같은데...... 출처 : 위키피디아)


사실 지금까지 발표된 것에 따르면 콘돔으로 100% 예방되는 성병은 없다. 많이 낮추어 준다는 것이다.

성병의 대표적인 질환인 요도염이나 에이즈의 경우에는 그래도 콘돔을 사용해서 상당히 질환의 발생빈도를 낮출 수 있다. 요도염이나 에이즈의 경우에는 주로 요도나 질의 분비물로 전염이 되므로 콘돔이 이 분비물을 상당히 차단을 하기 때문이다.
개인적으로는 콘돔을 잘 사용한다면 요도염은 100% 예방할 수 있을 것 같은데, 하여간 지금까지 발표된 결과에 따르면 100%가 아니다.

그러나 한번 전염이 되면 상당기간 간다는 성기포진 (성기헤르페스)나 성기 곤지름(인유두종바이러스)의 경우에는 피부에서 피부로 전염이 되기 때문에 주로 콘돔이 보호하지 못하는 음경의 뿌리나 하복부쪽에 성상대방의 피부와 접촉하여 전염이 된다.
물론 콘돔을 사용하지 않으면 귀두나 성기 앞쪽에 이런 질환이 발생할 수도 있다.
매독도 비슷한 기전으로 피부로 접촉하여 전염이 되기 때문에 콘돔으로 예방하는 비율이 좀 떨어진다.

사면발이 또한 성기부분의 털에 주로 기생하기 때문에 당연히 콘돔이 커버를 하지 못한다.


그럼 성병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가장 좋은 방법은 무엇일까?
가장 좋은 방법은 성관계를 전혀 하지 않는 것이다. 그러나 요새 시대에 이런 고리타분한 말이 먹혀들지 않을 것이다.
두번째 생각할 수 있는 방법은 성병에서 안전한 성파트너 한명만 지속적으로 붕가붕가(?) 하는 방법이다.
근데 두번째 방법도 만족못하는 사람들이 있다.
간혹 묻는 사람들이 있는데, 여러명의 안전한 성파트너를 가진다는 것이다. (쩝....졌다!!!)
그게 가능한지는 모르지만, 그런 경우에 가장 도움을 받을 수 있는 것은 그래도 콘돔을 지속적으로 꾸준히 사용하여 성병의 발생빈도를 낮추어야 한다는 것이다.

강조하건데, 아직까지 콘돔이 100% 성병을 예방할 수는 없더라도, 지속적으로 그리고 꾸준히 사용한다면, 콘돔만큼 성병을 예방할 수 있는 것은 없다. 단 성관계를 아예 안한다는 것을 제외하고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www.welovedoctor.com BlogIcon 선주  수정/삭제  댓글쓰기

    Fitz-Hugh-Curtis syndrome 말씀이시군요. :)

    2009.07.23 13:32 신고
    • Favicon of http://urologist.kr BlogIcon 두빵  수정/삭제

      쩝....전 그 긴 병명을 읽지는 못하지만, FHC syndrome이라고 말을 하죠.

      근데 그건 성병이구요.....

      쩝...진짜 hepatitis도 성병일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는데.....

      2009.07.23 17:06 신고
  2. 위장효과  수정/삭제  댓글쓰기

    HBV는 매개 방식이 그러니 넓게 봐선 성병이라 할만도 하죠^^;;;
    FHC syndrome이야 뭐...

    2009.07.25 12:05 신고
    • Favicon of http://urologist.kr BlogIcon 두빵  수정/삭제

      도대체 FHC syndrome은 누가 이름을 작명해서.....길게 부르지도 못하게 만드는건지....

      가끔 의학용어를 볼때면 머리의 한계를 느낍니다...^.^

      2009.07.25 13:44 신고

BLOG main image
비뇨기과 개원의 두진경
노원역 어비뇨기과 의원 원장. 공부하면서 올리는 개인적인 블로그입니다.
by 두빵
qrcode
QRooQRoo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358)
두빵의 생각 (357)
두빵이란? (0)

DNS server, DNS service

비뇨기과 개원의 두진경

두빵'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두빵 [ http://www.ringblog.com ]. All rights reserved.

Tattertools TNM Media DesignMyself!
두빵'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