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에 우리나라 식약청에서 쥐로 시행한 동물실험에서 아빠쥐가 음주를 많이 하면 자녀쥐의 정자의 질이 떨어진다는 아주 흥미로운 기사를 보았다. 거기에 흥미를 느껴서 아빠 혹은 엄마가 임신전후에 음주를 하게 되면 남아의 정자에 어떤 영향을 끼치는지에 대해 한번 확인해보았다.


by Nazli.G 저작자 표시비영리변경 금지

우선 일반적으로 엄마가 임신때 음주를 하게 되면 자녀에 영향을 끼치는것에 대해서는 잘 알려져 있다.
태아알코올신드롬(fetal alcohol syndrome)이라고 말하기도 하는데 엄마가 임신때 음주를 좀 많이 했을 때 태아가 성장이 더뎌지고 특징적인 얼굴형태를 보이고, 뇌손상을 입을 수 있는데, 음주를 약간 하더라도 유산 및 저체중출산 혹은 선천적 결함등이 있을수 있다.

근데 올해 덴마크에서 행해진 연구에서 임신중 엄마가 술을 마시면, 아들의 정자의 질이 떨어진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되었다. 1984~1987년도에 출산한 남성을 2005~2006년에 정자의 질에 대해서 조사를 했는데, 맥주병 한잔(330ml = alcohol 12g) 기준으로 엄마가 임신때 1주에 한잔 이하로 마셨을 경우 아들의 정자농도가 4000만 마리/ml 였으나 1주에 4잔 이상 마신 경우 정자농도가 2500만 마리/ml 로 유의하게 감소하였다고 한다.

WHO의 정자농도 기준이 최소 2000만 마리/ml이상이어야 하기 때문에 정상범위라고 할수 있지만, 원래 정상인의 정자농도는 5000만 마리/ml 전후이고 정자농도가 감소하면 그만큼 임신확률도 떨어지기 때문에 정자의 질은 별로 좋지 않다고 할 수 있다.

엄마의 경우 임신시 음주를 하게 되면 그 알코올이 태반을 타고 들어가 태아에게 영향을 미칠수 있다라고 예상할 수 있지만, 아빠의 경우는 좀 다르다. 아빠는 단순히 정자만 주면 되기 때문에 아빠가 엄마의 임신전후로 음주를 한다고 굳이 영향을 받는다고 생각하기 힘들다. 그래서 이에 대한 연구도 없다. 그런데 며칠전 식약청에서 동물실험으로 이런 생각을 깨게 만들었다.

식약청에서 한 연구는 수컷쥐를 각각 3군으로 나누어 20% 알코올을 3g/kg, 6g/kg 씩 매일 9주간 경구투여하였다고 한다. 즉 60kg의 남성이 하루에 소주를 반병(3g/kg) 혹은 한병(6g/kg) 마시는 형태이다. 자식 쥐의 정자활동성을 보니 알코올을 복용한 쥐의 자식쥐의 정자활동성이 10.7%~11.5% 정도 떨어졌다고 한다. 자식쥐의 정소(사람의 고환)의 무게도 최대 7.6% 정도까지 떨어졌다고 한다.

이것이 동물실험이라서 사람에게 적용하기는 무리가 있고, 사람에게 연구가 이루어져야 하겠지만, 아빠의 음주가 자식에게 영향이 있으려면 정자의 유전자에 영향이 있어야 한다. 식약청 연구진은 이 유전자중 한가지를 찝어서 trpc2라는 유전자를 조사하여 이것의 발현이 줄어들었다고 했지만, 이 또한 많은 연구가 이루어져야 사실확인이 될 것이다.

남성에게서 정자는 약 3개월의 시간이 지나야 완전히 성숙해진다. 즉 오늘 사정한 정자는 약 3개월 전에 만들어지기 시작해서 지금 나오는 것이다. 만일 알코올이 유전적인 영향이 있을 수 있다면 여성도 임신을 전후해서는 음주를 금해야 되겠지만, 남성의 경우에도 임신하기 약 3개월 이상의 시간을 금주하여야 자식 특히 아들에게 별 영향이 없다는 가정이 나온다.
자식이 소중한가? 선택은 자신의 몫이다.

마지막으로 식약청 연구에 대해 코멘트해주신 식약청 특수독성과에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


<이글에 연관되어 읽어볼 이전 블로그 글들>
[참고문헌]
1. Ramlau-Hansen CH, et al. Maternal alcohol consumption during pregnancy and semen quality in the male offspring: two decades of follow-up. Hum Reprod 2010 Jun 29. [Epub ahead of print]
2. 식약청 연구결과 by 식약청 특수독성과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질문 있습니다  수정/삭제  댓글쓰기

    현재 일반의로서 병원에 근무하다 nelaton 이 되지 않는 환자를 만나 고생을 했습니다.
    nelaton 비방에 대해서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1) Lidocaine 젤리가 따로 나와 있는 것인지 아니면 Lidocaine을 이용해 인위적으로 만드시는 건지?

    2) Lidocaine 젤리가 따로 나와 있는 것인데, 병원에 구비가 안 돼 있다면
    인위적으로 Lidocaine 액을 섞어서 만들 수가 있는지

    3) 또한 rectal exam 으로 전립선을 눌러주는 방법 말고,
    혹시 다른 비방이 있는지 답변해 주시면 너무나 감사하겠습니다.

    2010.08.11 21:45 신고
    • Favicon of http://urologist.kr BlogIcon 두빵  수정/삭제

      수고하십니다. 선생님.
      저야 뭐 특별한 비방이 있는 것은 아니고, 많이 하다 보니 감각적으로 하게 되는 것일뿐, 특별한 것은 없습니다. ^^

      1. 리도케인젤리는 따로 나와있습니다. 그거 사서 쓰시면 됩니다.

      2. 인위적으로 리도카인을 NS과 섞어서 쓸수 있는데, 그럼 젤리를 따로 더 써야 하고, 리도카인액이 점액에 너무 잘 통과하여 나중에 노인인 경우 리도카인샥이 올 가능성이 간혹 있습니다. 제가 있던 병원에서도 한두번 봐서 CPCR까지 뜬 경우가 있었습니다.

      3. 그때그때마다 다른데요. 일단 넬라톤을 가느다란것부터 굵은 것 여러개 준비하여 요도의 해부학을 잘 이해하는거말고는 방법이 없습니다.
      전립선눌러주는 것은 굽어진 요도를 평평하게 펴서 해주는 방법인데요. 그것도 효과가 있을때가 있습니다.

      이도 저도 안될때는 비뇨기과의사만의 노하우, 즉 내시경을 보고 삽입하여 guidewire를 이용하여 넣는 방법도 있고요. 줄달린 넬라톤(이름은 까먹었네요.) 등 특수한 기계를 써서 하는 방법이 있는데요. 비뇨기과 선생님 하는 것을 여러번 보면서 하는 방법밖에는 없습니다.

      많이 해본놈이 장땡이라서요. ^^

      2010.08.12 09:16 신고
    • 질문 있습니다  수정/삭제

      답변 감사드립니다
      하시는 병원도 대박 나시기를 기원하겠습니다

      2010.08.13 21:05 신고
    • Favicon of http://urologist.kr BlogIcon 두빵  수정/삭제

      그르게요...대박나야 되는데 안되서 걱정입니다. ^^

      2010.08.14 11:35 신고
  2.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010.08.14 09:38

BLOG main image
비뇨기과 개원의 두진경
노원역 어비뇨기과 의원 원장. 공부하면서 올리는 개인적인 블로그입니다.
by 두빵
qrcode
QRooQRoo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351)
두빵의 생각 (350)
두빵이란? (0)

DNS server, DNS service

비뇨기과 개원의 두진경

두빵'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두빵 [ http://www.ringblog.com ]. All rights reserved.

Tattertools TNM Media DesignMyself!
두빵'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