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 10. 22. 01:26
요로결석 환자에게 앞으로 재발을 방지하기 위해 식단에 대한 설명을 할때 보면 가끔 우유에 대한 이야기가 걸리적 거리곤 한다. 오늘도 체외충격파쇄석술을 시행한 한 환자에게 재발을 방지하기 위한 식단을 이야기하던 중에
"우유는 두세잔까지는 괜찮구요..."
"우유를 그럼 세잔 이상 마시는 경우에는 왜 돌이 생기나요?"
이런 이야기를 하다가 왜 2-3잔이라는 수치가 제시되었을까.....라는 의문으로 잠시 이것저것 찾아보게 되었다.

우유는 다 아시다시피 칼슘이 많이 있는 음식중의 하나이다.
그럼 얼마나 많이 있을까? 실제로 이것을 찾기 위해 우유만드는 회사의 홈페이지를 헤맸으나 우유의 칼슘에 대한 내용을 구할 수가 없었다. (이게 내 인터넷 실력 부족인가는 잘 모르겠다.-.-)
간신히 2008년 12월 24일에 한국소비자원에서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일반우유는 100ml당 평균 112mg의 칼슘이 있었으며, 칼슘 강화우유에는 100ml당 평균 196mg의 칼슘이 있다고 한다. (아래 그림 출처 : http://www.cpb.or.kr/front/announcing/per_01_view.jsp?no=913)

그럼 우리몸에서 칼슘이 어떻게 흡수되고 이루어질까?
위 그림에서 보면 우리가 일반적으로 하루 약 900mg의 칼슘을 흡수하지만 이중 1/3정도인 270mg만 흡수가 되고 나머지는 대변(feces)으로 다 나간다. 우리몸의 칼슘의 99%는 뼈에 있으며 소변(urine)으로 하루 나가는 칼슘의 양은 약 150mg정도이다. (참고 1)

자 우리가 알고 있는 상식중의 하나는 요로결석이 있는 사람은 칼슘섭취를 가급적 줄여야 한다고 알고 있다. 근데 최근에 알려진 바에 의하면 음식물내의 과잉이 아닌 적절한 칼슘섭취가 오히려 요로결석의 발생빈도를 낮추어준다고 알려져 있다.

위 표를 보면 정상적인 사람(normocalciuric stone former)과 소변에 칼슘을 많이 배출하는 사람(hypercalciuric stone former)에서 저 칼슘 식이(low calcium diet, 400mg)를 했을때 정상 칼슘 식이(normal calcium diet, 1200mg)를 한 것보다 칼슘배출은 더 적게 되지만, 요로결석의 중요한 성분중의 하나인 수산염은 오히려 소변에서 더 많이 배출되는 것을 알수 있다. (참고 2) 위의 사실을 근거로 요로결석환자에서는 저칼슘식이보다는 적정칼슘식이가 더 낮다고 이야기하고 있는 것이다.

자 그럼 우유 한팩의 양을 200~230ml라고 한다면 일반우유 한팩에 들어있는 칼슘의 양은 대충 계산해보면 250mg정도이다. 그럼 저 칼슘식이(400mg/day)을 했을때 보면 하루 약 우유 2팩정도가 하루 칼슘 허용량이 되므로 아마도 이것을 기준으로 요로결석이 있는 사람의 경우 하루 약 우유 2잔이내라는 말이 생긴 것으로 생각된다.

그러나 마지막 표에서와 같이 정상적인 칼슘식이(1200mg/day)를 하는 사람의 경우에 오히려 소변에서 칼슘 분비가 줄어드므로 이때를 기준으로 계산해보면 하루에 우유를 약 4~5팩정도까지도 마실수는 있겠다.

그러나 우리가 하루중에 먹는 음식중에서 칼슘을 섭취하는 음식은 우유이외에도 많이 있으므로 하루 4~5팩 보다는 하루 2~3팩정도로 우유를 제한하는 것이 요로결석을 가지고 있는 사람들에게서 가장 바람직할 것으로 생각된다.

자 먼길을 돌아왔다.
결론은, 요로결석을 가지고 있는 사람들의 경우 일반적으로는 칼슘이 들어있는 우유를 하루에 2~3팩정도이내로 섭취하는 것이 좋겠다.

 
참고문헌:
1. Guéguen L, et al. The bioavailability of dietary calcium. J Am Coll Nutr 2000;19(2 Suppl):119S-136S
2.Borghi L, et al. Dietary therapy in idiopathic nephrolithiasis. Nutr Rev 2006;64(7 Pt 1):301-12
Posted by 두빵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궁금이 2010.01.29 16: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선생님 결석 관련글 비타민씨랑 이 글이랑 잘 보았습니다.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궁금한게 제가 아는 의사선생님은(비뇨기과는 아닙니다) 요로결석의 원인이 칼슘과잉이 아니라 칼슘부족때문에 요로결석이 생긴다고 하는데요.. 선생님글 중에 저칼슘식이를 할 경우 oxlate 양이 증가한다고 하는 것이 그 근거가 될 수 있을까요? 칼슘을 적게 섭취해서 부족하면 ,소변중 oxlate 양이 증가하고 칼슘과 결합 결석을 일으킬 확률이 높아진다..이렇게 해석을 해도 되는 건가요?

    • Favicon of https://urologist.kr BlogIcon 두빵 2010.01.29 18: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일반적으로 칼슘 과잉이 요로결석의 원인이 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러나 몇몇 논문에서 너무 저칼슘식이를 한다면 소화기관에서 oxalate양의 흡수가 증가되기 때문에 오히려 더 않좋다는 결과가 있습니다.

      따라서 현재 칼슘섭취에 대한 비뇨기과의 의견은 적절한 칼슘섭취가 요로결석 예방에 좋다는 것입니다.

      말씀하신 해석은 대체로 맞습니다.

  2. 김윤정 2010.04.16 16: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선생님 정말 궁금한게 있습니다. 수산염은 vitc가 원인인데. 요는 알칼리뇨가 나오나요??????

    • Favicon of https://urologist.kr BlogIcon 두빵 2010.04.17 08: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비타민 C가 수산염의 일부 원인임은 맞는데요. 전부는 아닙니다. 이에 대해서는 제 블로그에 글이 있으니 한번 찾아보시구요.

      요는 알칼리뇨가 나오는지는 실험을 한번 해봐야 할 듯...근거 있으면 좀 알려주삼....저도 좀 배우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