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 10. 29. 10:27
이전에 들었던 성인 유머중의 하나.....

병원에서 의사가 여성환자에게 성병이라고 말을 하자 그 엄마가 왈....
"아마 더러운 화장실에서 옮겨왔을꺼에요."
그러자 그 의사왈.....
"이해합니다. 얼마나 급했으면 그랬겠어요....."

위의 유머가 어떤 성병인지는 잘 모르지만, 특히나 사면발이환자에게 많이 들을 수 있는 말 중의 하나이다. 우리나라가 많이 발전했다고 하지만, 일전에 한 일본 환자를 진료할때 농담삼아 외식같은 것은 자주 하냐고 물어봤을때 그 일본 환자가 왈.....
"선생님을 포함한 한국사람에게는 대단히 죄송한 말이지만, 좀 더러운 것 같아서 안가요."
라는 말을 듣고, 과연 일본은 얼마나 깨끗할까.....라고 놀랬던 적이 있다.

                                 (음모에 생긴 사면발이, 출처 : wikipedia.com)

특히 사면발이 환자에게서 많이 들을 수 있는 말중에 더러운 곳이나 공동으로 이용하는 곳을 이용해서 걸린 것 같다는 이야기를 상당히 많이 듣는다.

물론 가능성은 있다. 이 사면발이도 일종의 '이' 이기 때문에 음모에서 기생하는 사면발이가 천이나 그외 다른 곳에 있다가 다른 사람에게도 갈 수 있다는 것이다.

그러나 현재 의학에서는 성관계로 옮을 수 있다라는 것이 거의 정설이다 (참고). 사면발이가 옮겨가기 위해서는 신체와 신체의 강한 접촉을 통해서 대부분 전염이 되기 때문이다. 실제로 진료실에서 사면발이를 포셉을 이용하여 잡아당기면 털에서 안떨어질려고 기를 쓰고 발을 바둥바둥거리곤 한다.

일부에서 성관계이외에 공동으로 이용하는 시설에서 옮길 수 있다라는 것이 논란이 있다고는 하지만 주된 의견으로는 거의 대부분 성관계때문이라고 이야기 할 수 있다. 주로 털부분에 전염되기 때문에 콘돔으로도 예방이 안된다.

덧붙여서 그외 나머지 성병은 공동으로 이용하는 시설때문에 걸릴 가능성은 거의 없다고 봐도 된다.

참고 : Chosidow O. Scabies and pediculosis. Lancet 2000;355:819-826
Posted by 두빵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minjine.kr/story BlogIcon 뽀글 2009.10.29 12: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군요..저는 공동시설로 가서 그런게 걸리는 줄알았거든요^^;;

  2. 지나가다 2009.10.29 12: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shaving 을 하면 진료나 치료에 혹시 도움이 되나요?

  3. Favicon of http://minimonk.tistory.com BlogIcon 구차니 2009.10.29 13: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지저분"과 "화장실"의 강조 차이인가요 ㅋㅋ
    그래서 손바닥에는 털이 없는건가봐요. 역시 조물주의 깊은 의미인가요 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