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4. 23. 12:14

요새 전세계적으로 코로나바이러스(Covid 19) 때문에 고생하는 와중에 드디어 서서히 이 바이러스 재난을 극복할수 있는 전환점이 보이는것 같아서 안심이다. 그런데 다 완치되었다라고 생각했던 환자에게서 다시 코로나바이러스 검사를 하니 재양성이 되었다고 하는 결과들이 좀 나와서 조금 혼란이 있는것 같다. 

 

아직까지 재검사에서 양성반응을 보이는 경우, 이것이 진짜 재활성되어서 다시 감염을 일으킬수 있는지는 더 연구가 이루어져야 하겠지만, 예상하기로는 다 죽은 바이러스 시체가 검사로 확인이 되어서 그런 것으로 생각된다. 즉 임상적으로는 아무런 의미가 없는 죽은 바이러스 시체인데, 코로나바이러스 검사(RT-PCR)가 매우 예민한 검사라서 조각조각 남아있는 바이러스 시체인 RNA를 RT-PCR 검사가 확인하고 양성이라고 결과를 내놓기 때문일것이라고 조심스레 예견해본다. 

 

우선 코로나바이러스 검사원리는 이전 글에서 설명했었다.

https://urologist.kr/383 (신종 코로나바이러스(COVID-19)의 검사방법은 rRT-PCR 방법입니다.)

 

우리가 흔히 세균을 검사하는 방법으로 PCR 방법을 많이 쓰는데, 코로나바이러스 검사처럼 모든 PCR 방법은 임상적으로는 의미가 없는 죽은 바이러스 시체를 확인하고 양성이라고 결과를 내놓는 경우가 간혹 있다는 것이다. 이것을 전문적인 용어로는 위양성(false positive)라고 표현하기도 한다. 

 

출처: http://chiroguides.com/index.php/articles/how-can-you-hit-a-target-you-cant-see

 

우리가 의료기관에서 성병이 의심되어서 성병검사를 할때 이때도 PCR방법을 쓰는데, 이럴때도 가장 문제가 되는것중 하나가 임상적으로 의미가 없는 죽은 바이러스를 양성이라고 결과를 내놓는 위양성 결과를 어떻게 하면 최소화하는가이다. 이것을 줄이기 위해서 보통은 코로나바이러스 검사 조건처럼 여러가지 임상적인 조건들, 예를 들면 확진자와 접촉한 경험이 있다든지, 의사가 진찰후 성병이라고 판단되는 경우이라든지 그런경우로 한정하는 이유가 다 위양성 결과를 최소화 하기 위한 것이 포함되어 있다. 

 

성병이 의심되어서 의료기관에서 PCR검사를 할때는 항상 의사가 진료를 한뒤에 검사를 하기 때문에 위와 같은 위양성을 최소화 할수가 있다. 그런데 성병치료를 다 끝내놓고 나서 과연 다시 이 균이 다 없어졌는지 확인하기 위해서는 다시 PCR검사를 해야 알수가 있는데, 그럼 그런경우가 현재 코로나바이러스검사에서 재양성 문제랑 비슷할수가 있다. 물론 현재 코로나바이러스검사는 주기적으로 재검사를 해서 위양성문제를 해결하고 있는 중이긴 하지만, 의료비를 생각하면 이에 대한 비용상승때문에 논란이 되듯이 성병치료에서도 의료비상승이라는 문제가 있을수 있다. 

 

따라서 성병치료후에 언제 다시 이 균이 다 없어졌는지 확인하기 위한 재검사는 보통 다 치료끝나고 기간을 둔 다음에 재검사를 진행하는데, 각 균에 따라서 그 기간이 조금씩 다 다르다. 이것을 각 항목별로 찾아보면

 

1. 임질 (Neisseria gonorrhea) : 일반적으로는 재검사 할 필요 없다. 단 목부분의 후두에 생긴 임질의 경우 이전치료가 다 끝난뒤에 2주뒤에 재검사.

 

2. 클라미디아 (Chlamydia trachomatis) : 재발이 의심되는 경우라면, 이전치료가 다 끝난뒤에 3주뒤에 재검사. 

 

3. 세균성 질증 (Gardnerella vaginalis) : 일반적으로는 검사할 필요 없으나, 증상이 의심된다면 언제든 재검사. 

 

4. 트리코모나스염증 (Trichomonas vaginalis) : 치료가 다 끝난뒤 2주뒤에 재검사. 

 

 

추가적으로 위의 재검사가 다 음성이 나와서 별 이상이 없더라도, 임질, 클라미디아, 트리코모나스 염증은 재감염 비율이 높기 때문에 반드시 치료가 다 끝나고 난뒤 3개월뒤에 다시 재검사를 하는 것이 더 좋다. 

 

나머지 성병에 대해서는 왜 말이 없냐고 하면, 나머지 성병에 대해서는 아직까지 충분한 데이터가 쌓이지 않아서 이에 대한 가이드 라인이 없는 경우이다. 현재 전세계적으로 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한 연구를 하고 있어도 아직 언제 재감염 검사를 해야 하는지 가이드라인도 아직 마련되지 못한것을 보면 이에 대한 연구가 힘든가 보다. 

 

 

[참고문헌]

https://www.cdc.gov/std/tg2015/urethritis-and-cervicitis.htm

 

Diseases Characterized by Urethritis and Cervicitis - 2015 STD Treatment Guidelines

Diseases Characterized by Urethritis and Cervicitis Urethritis Urethritis, as characterized by urethral inflammation, can result from infectious and noninfectious conditions. Symptoms, if present, include dysuria; urethral pruritis; and mucoid, mucopurulen

www.cdc.gov

 

 

Posted by 두빵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정선화 2020.04.23 12: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내용 감사합니다. 선생님. :)